창성건설은 서울 마포구 성산동 상암DMC에서 ’상암월드시티’ 오피스텔을 분양 중이다. 공급면적 38~68㎡형 325실로 구성된다. 서울지하철 6호선 마포구청역이 가깝고 강변북로와 내부순환로ㆍ제2자유로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. 인근 상암동과 양평동을 연결하는 월드컵대교가 2015년 개통될 예정이다.
사업지가 위치한 상암DMC에는 5만1425㎡에 대규모 미디어밸리가 조성된다. 현재 SBS프리즘타워ㆍKBS미디어 등이 입주를 완료했고, 2015년까지 YTN 미디어센터 등 800여 개 기업과 6만8000여 명이 상주할 예정이다. 주변에 월드컵공원, 한강시민공원, 하늘공원, 노을공원, 평화공원 등이 있어 거주환경이 쾌적하다. 상암CGV, 홈플러스, 마포농수산물시장 등 생활편의시설도 가깝다. 인출식 식탁과 밥솥장, 인출식 빨래걸이 등이 제공되고, 세탁기ㆍ냉장고ㆍ에어컨 등이 무료로 설치된다.

오피스텔이기 때문에 매입 이후 주택 가구 수 산정에서도 제외된다. 전매제한도 없다. 중도금을 무이자 대출해주며 선착순 계약자 50명에게 침대, TV, 전자레인지, 전기밥솥 등을 무료로 제공한다. 견본주택은 지하철 2ㆍ6호선 환승역인 합정역 5번 출구 인근에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