창성건설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리 392 일대에서 첫번째 도시형생활주택인 ‘리치유 클래시아’를 이달 중 착공한다고 21일 밝혔다.

일호주택이 위탁하고 한국자산신탁이 시행하는 이 사업장은 연면적 약 3만449㎡(대지면적 약 1만2448㎡)에 지하 1층~지상 6층 규모다. 1층 스트리트형 상가와 2~6층 도시형생활주택 296가구로 구성된다. 공사기간은 약 24개월이다.

‘리치유 클래시아’는 제주도 성산일출봉 인근에 위치하고, 우도와 섭지코지 등 관광지와의 접근성이 좋다. 제주 오션마리나시티, 제주 제2공항 조성 등 개발호재가 풍부하다.

강정택지지구, 서귀포 혁신도시 조성에 따른 9개 공공기관 이전과 오션마리나시티 개발사업 완료시 신규 일자리 1만2000개 창출, 제2공항 신축시 연 이용객 2500만명 등 배수후요도 탄탄하다.